헤어매거진
네이버톡톡   로그인 | 회원가입 | 이용 기관/기업 고객센터
  
헤어샵 전용 잡지구독센터

헤어샵 베스트셀러 | 추천 패키지 | 패션/뷰티(국내) | 패션/뷰티(해외)


        

심볼
제휴 브랜드
마이페이지
고객센터
카톡-친구추가
신문 구독

잡지 상세보기




잡지샘플 보기
[우편] 주간경향
발행사 :   경향신문사
정간물코드 [ISSN] :   2005-3924
정간물 유형 :   잡지
발행국/언어 :   한국 / 한글
주제 :   시사/뉴스, 언론/미디어, 국가/정치,
발행횟수 :   주간 (연50회)
발행일 :   매주 월요일에 발송됩니다.
정기구독가 (12개월) :  200,000 원 180,000 (10%↓)
QR코드
  
바로구매하기
장바구니 담기 관심목록 담기

    








정간물명

  주간경향

발행사

  경향신문사

발행횟수 (연)

  주간 (연50회)

발행국 / 언어

  한국/한글

판형 / 쪽수

  260*205mm  /  82쪽 쪽

독자층

  고등학생 , 일반(성인), 직장인,

발간형태

  종이

구독가 (12개월)

  정기구독가: 180,000원, 정가: 200,000원 (10% 할인)

검색분류

  시사/뉴스/정치,

주제

  시사/뉴스, 언론/미디어, 국가/정치,

관련교과 (초/중/고)

  사회 (정치/경제/사회/문화),

전공

  사회학, 언론학, 정치학, 외교학, 경제학,

키워드

  시사주간지, 정치, 사회, 경제, 뉴스 





    






정간물명

  주간경향

발행사

  경향신문사

발행일

  매주 월요일에 발송됩니다.

배송방식

  발행사에서 직접 배송 ( 우편 )

파손 및 분실처리

  파손은 맞교환, 분실 및 배송사고에 대해서는 재발송 처리

해외배송

  불가 (현재는 해외배송 서비스가 지원되지 않습니다)

배송누락 및 배송지변경

  고객센터로 문의 바랍니다. (☎ 02-6412-0125 / nice@nicebook.kr)


    















돈주고 떠난 삼성, 곪아가는 태안

대검 비정규직 양산은 계속된다

검찰 MB 소환 카운트다운 시작



태안 기름유출사고 10年

아직 끝나지 않았다







비트코인 거래량 3위, 제도는 걸음마

자꾸 미루다 보니 출산율 꼴찌

소상공인 보호냐 벤처창업 활성화냐



적폐청산, 두 번째 고비








촛불 1년, 영상기록을 만든 사람들

양계 큰 손 하림의 살처분 장사?

주둥이가 짧은 반려견은 괴로워



한국형 4차 산업혁명

모델을 찾아라









우파 활로는 성 소소자 혐오?

좌불안석 재계 '국감 때문에'

숫자로 확인된 유리천장



탄핵의 시작과 끝

태블릿PC 1년







천사무료급식소, 그 후 1년

유독 과학기술인사만 헛발질

내년 서울시장선거도 촛불민심



늘어나는

중년층의 고독사







[2015년 12월] [시사 2판4판]마이웨이



[시사 2판4판]마이웨이


복면가수 마이웨이 ♬ 이 세상 위엔 내가 있고 나를 사랑해 주는 나의 사람들과 나의 길을 가고 싶어. 넘어지진 않을 거야. 나는 문제 없어. ♬
감정단 노래 제목만 들어도 감이 오네요.
MC 이 가수의 첫 번째 곡이었습니다. 저기 벌써 목소리를 알아들은 팬들의 함성이 커지고 있습니다.
MC 그럼 옆에 서 있는 복면가수 레이저는 누구일까요?
복면가수 레이저 ♬ 세상은 요지경 요지경 속이다. 잘난 사람 잘난 대로 살고 못난 사람 못난 대로 산다. 야야 야들아 내말 좀 들어라. 여기도 짜가 저기도 짜가, 짜가가 판친다. ♬
감정단 아, 그 분같기도 한데…. 오로지 진짜만을 찾아다니는 분. 그런데 정작 이 분이 진짜인지 가짜인지 모르겠네요.
MC 마지막 복면가수의 노래를 듣겠습니다. 복면가수 강한남자입니다. 오늘 부를 곡은 개사곡인 ‘문밖의 남자’입니다.
복면가수 강한남자 ♬ 문가에 서면 눈물처럼 떠오르는 그대의 흰 손. 돌아서 눈 감으면 강물이어라. 한 줄기 바람 되어 거리에 서면 그대는 가로등 되어 내 곁에 머무네. ♬
감정단 딱 그 분이시네.

MC 감정단이 최종 결정을 내리는 동안 복면가수 세 분이 합창하겠습니다. 노래 제목은 마이웨이! 자, 불러주시죠!

최근 청와대와 정부·여당 그리고 야당에 협상이나 화합의 길은 보이지 않는다. 오직 ‘마이웨이’만 있는 것 같다. 서로 자신의 길이 진짜라고 한다. 하지만 진짜를 따지기 전에 자신만이 모든 것을 할 수 있다는 오만을 버려야 하지 않을까.


< 글·윤무영 그림·김용민>

 

[2015년 12월] “진실을 추구하는 것은 외로울 수밖에 없다”




관련 추천잡지     





시사IN(시사인)
  


한겨레21
  


신동아
  


월간조선
  


뉴스위크 Newsweek (한국판)
  


    









    
굹씠뒪遺     踰좎뒪듃留ㅺ굅吏     썡뱶吏     굹씠뒪留ㅺ굅吏     뒪荑⑤ℓ嫄곗쭊     굹씠뒪삤뵾뒪